양수영 석유公 사장, 평택 석유비축기지 안전점검
상태바
양수영 석유公 사장, 평택 석유비축기지 안전점검
  • 윤우식 기자
  • 승인 2020.06.18 2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장탱크 등 주요 시설 및 안전관리 체계 살펴
양수영 석유공사 사장(왼쪽에서 두 번째)이 2020년 국가안전대진단의 일환으로 평택 석유비축기지를 방문해 안전점검을 펼치고 있다.

양수영 석유공사 사장(왼쪽에서 두 번째)이 2020년 국가안전대진단의 일환으로 평택 석유비축기지를 방문해 안전점검을 펼치고 있다.

양수영 한국석유공사 사장이 지난 15일 ‘2020년 국가안전대진단’의 일환으로 평택 석유비축기지를 찾아 안전점검을 진두지휘했다.

양 사장은 이날 석유 저장탱크, LPG배관, 트럭출하대 등 주요 시설과 현장 안전관리 체계를 살피며, 재난예방 활동에 만전을 기했다.

이 자리에서 양 사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국민적 피로도가 높은 상황에서 사소한 부주의도 안전사고로 이어질 수 있으니 항상 경각심을 가져야 한다”며 “지속적인 안전점검과 시설관리를 통해 공사 사업장 안전 확보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정부는 상시 안전관리체계 구축을 목적으로 매년 국가안전대진단을 실시하고 있다. 올해도 정부, 공공기관, 민간전문가가 함께 참여하는 범정부 차원의 합동점검 방식으로 진행한다. 특히 물류창고 화재 등 대형사고 발생 취약시설의 안전실태 집중 점검으로 국가안전대진단의 전문성과 실효성을 강화했다.

석유공사와 산업통상자원부는 이날 평택 석유비축기지 민관합동 안전점검을 시작으로 내달 3일까지 9개 석유비축기지와 가스전운영사무소 등 주요시설에 대한 집중 안전점검을 진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