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안전公, ‘케샘(KESM)’ 창업 희망자 모집
상태바
전기안전公, ‘케샘(KESM)’ 창업 희망자 모집
  • 윤우식 기자
  • 승인 2020.06.19 2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10일까지 접수…팀당 약 1500만원 지원

한국전기안전공사(사장 조성완)가 전기안전 분야 신규 일자리 창출을 위해 ‘케샘(KESM) 창업 희망자를 모집한다.

올해로 3년째를 맞은 케샘 창업지원 사업은 코로나19로 인해 전기안전 분야 창업에 어려움을 겪는 이들에게 관련 정보와 지원금을 제공해 신규 일자리 창출과 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주기 위해 추진됐다.

모집 기간은 내달 10일까지이며, 서류 심사를 통해 약 8~9팀이 선정될 예정이다. 선정된 팀은 법정계측장비 구입 등에 필요한 약 1500만원 상당의 경제적 지원과 창업에 필요한 법제도, 절차 등에 대해 변호사와 회계사 등 전문가들의 맞춤형 컨설팅을 받게 된다.

공사는 유관기관 전기직 정년퇴직자, 대학졸업 예정자들을 케샘 창업 업체와 연결해주는 스타트 업(Start-業) 매칭 프로그램도 병행해 운영할 예정이다. 전기안전 분야 업무를 수행할 수 있는 국가기술자격증을 보유하고 있으면 신청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공사 홈페이지와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공사는 그동안 케샘 창업지원 사업을 통해 2018년 7개사 42명, 지난해 6개사 창업 및 스타트업 매칭을 통해 51명 등 총 93명의 일자리를 창출했다.

공사 관계자는 “민간과의 상생협력과 전기안전관리 분야의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해 다각적인 창업 지원 사업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