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산·학·연 전문가와 원전산업 발전방향 모색
상태바
한수원, 산·학·연 전문가와 원전산업 발전방향 모색
  • 윤우식 기자
  • 승인 2020.07.30 0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별좌담회’…정재훈 사장 “신성장 동력 적극 발굴”
지난 23일 서울 한국의 집에서 열린 '원전산업 생태계 상생발전을 위한 특별좌담회'에서 정재훈 한수원 사장(왼쪽에서 네 번째)이 원전산업 산·학·연 전문가 등 주요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지난 23일 서울 한국의 집에서 열린 '원전산업 생태계 상생발전을 위한 특별좌담회'에서 정재훈 한수원 사장(왼쪽에서 네 번째)이 원전산업 산·학·연 전문가 등 주요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은 지난 23일 서울 한국의 집에서 ‘원전산업 생태계 상생발전을 위한 특별좌담회’를 가졌다.

좌담회에는 정재훈 한수원 사장을 비롯한 산·학·연 전문가와 협력중소기업 대표, 원자력전공 대학생 등 30여명이 참석해 원전산업 생태계 발전을 위해 노력해온 한수원의 성과를 진단하고 향후 발전방향을 모색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강재열 한국원자력산업협회 부회장이 ‘원자력산업 생태계 현황’을 발표했으며, 임승열 한수원 원전수출처장이 ‘원전 수출사업 추진현황’ 발표를 통해 루마니아와 슬로베니아 원전 기자재 공급 입찰 수주 등 최근 중소기업 기자재 해외수출 성공사례를 소개하고 체코원전 입찰 대비를 철저히 준비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득기 한수원 원전사후관리처장은 ‘원전 해체사업 전망’에 대해 발표했고 박상형 한수원 디지털혁신추진단장은 ‘원전 디지털 신사업 계획’ 설명을 통해 미래 먹거리 창출을 위한 신시장, 신사업 개척 추진 각오를 전했다.

이어진 전체토의에서는 산업계, 학계, 연구계, 기업 등 각계각층 전문가들이 원전산업 생태계 상생발전을 위한 토의를 진행했다. 이 자리에서는 원자력 관련 전공 대학생들도 참석해 원자력산업의 미래 발전방향에 많은 관심을 나타냈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앞으로도 각 분야 전문가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하고 협력해 원전산업 생태계 상생발전에 힘을 모으고 신시장, 신사업 개척으로 신성장 동력을 적극 발굴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수원은 이날 좌담회에서 나온 다양한 제언과 건의를 적극 반영해 원전산업 생태계 상생발전에 더욱 노력한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