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硏 등 5개 기관, ‘경남 전기관련 협의체’ 구축
상태바
전기硏 등 5개 기관, ‘경남 전기관련 협의체’ 구축
  • 윤우식 기자
  • 승인 2020.11.06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 재난 공동 대응 및 공동연구·협력 마케팅 추진
(왼쪽부터) 박환수 전기기술인협회 경상남도회장, 유현호 한전 경남본부장, 최규하 전기연구원장, 임진수 전기안전공사 경남지역본부장, 나희욱 전기공사협회 경상남도회장이 ‘경남 전기관련 기관·단체 협의체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박환수 전기기술인협회 경상남도회장, 유현호 한전 경남본부장, 최규하 전기연구원장, 임진수 전기안전공사 경남지역본부장, 나희욱 전기공사협회 경상남도회장이 ‘경남 전기관련 기관·단체 협의체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전기연구원(원장 최규하) 등 경남지역 전기 관련 기관 및 단체가 국가적 재난·재해의 공동대응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전기연구원은 지난 4일 창원본원에서 한국전력 경남본부(본부장 유현호), 한국전기안전공사 경남지역본부(본부장 임진수), 한국전기기술인협회 경상남도회(회장 박환수), 한국전기공사협회 경상남도회(회장 나희욱)와 ‘경남 전기관련 기관·단체 협의체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5개 기관은 △국가적 재난과 전기재해 사고 시 복구지원 및 정보공유 등 공동대응 △협의체 발전을 위한 정책 제안 및 상호 교류 협력 강화 △공동연구 활성화 및 협력 마케팅 추진 △기술·인력·시설·장비·사업의 공동 활용 및 정보공유 강화 △청렴도 향상 및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협업 등에 나선다.

특히 최근 전기 및 관련 설비와 관련한 각종 사고가 빈번한 만큼 전기 분야 핵심 기관 및 단체들이 힘을 모아 국가적 차원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5개 기관은 정기적인 회의 개최 등을 통해 협의체를 운영하고 향후 전기 관련 기업 및 관공서, 대학 등으로 협력 대상을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최규하 전기연구원 원장은 “우리 삶에서 전기에 대한 의존도가 커지는 만큼 그에 따른 전기관련 재난·재해 사고도 빈번하게 일어나고 있다”며 “상호 간 네트워크 형성을 통해 국민 안전과 국가 산업 발전에 기여하고 경남지역 협의체가 지역을 넘어 국가적인 모범 협력사례가 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