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中企와 발전 분야 4차 산업기술 개발 박차
상태바
동서발전, 中企와 발전 분야 4차 산업기술 개발 박차
  • 윤우식 기자
  • 승인 2020.11.11 0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개사와 ‘4차 산업기술 상생협력 얼라이언스’ 3차 협약
박일준 동서발전 사장(왼쪽 여섯 번째)과 중소벤처기업 대표들이 4차 산업기술 상생협력 얼라이언스 협약 체결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박일준 동서발전 사장(왼쪽 여섯 번째)과 중소벤처기업 대표들이 4차 산업기술 상생협력 얼라이언스 협약 체결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이 중소벤처기업과 손잡고 발전 분야 4차 산업기술 생태계 조성에 나섰다.

동서발전은 9일 인공지능, 로봇, 블록체인, 사물인터넷(IoT) 등 4차 산업 8대 기술 분야의 핵심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중소벤처기업 10개사와 ‘발전 분야 4차 산업기술 상생협력 얼라이언스 3차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중소기업 10개사가 추가되면서 동서발전 4차 산업기술 얼라이언스 참여 기업은 총 27곳으로 늘었다.

동서발전은 앞서 지난해 우수 중소벤처기업 17개사로 구성된 4차 산업 상생협력 얼라이언스를 출범했다.

동서발전은 1·2차 얼라이언스를 통해 △해외진출을 위한 태양광 모듈 진단 현지실증 및 기술전수 △발전부품 3D스캐닝 형상 검사 용역 등 계약 체결 △발전기자재 시험성적서 보안시스템 등 연구개발(R&D) △기술세미나 홍보부스 지원 등 다양한 협력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동서발전은 얼라이언스 참여기업에게 △발전소 빅데이터 공유 △실증 테스트 베드 제공 △공동 R&D 과제 추진 △해외진출 지원 등을 통해 국내외 사업 확대를 지원할 계획이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정부의 4차 산업기술 활성화 정책에 부응해 상생협력체계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이종 기술간 융합을 유도하고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창출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국내 4차 산업혁명 생태계를 활성화하고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