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멘스, 8년째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
상태바
한국지멘스, 8년째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
  • 윤우식 기자
  • 승인 2020.01.13 14: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사마을에 1만 2500장 전달…누적 12만장 기부
한국지멘스 임직원들로 구성된 ‘더 나눔(The NANUM) 봉사단’ 단원들이 10일 서울 노원구 백사마을을 찾아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 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국지멘스 임직원들로 구성된 ‘더 나눔(The NANUM) 봉사단’ 단원들이 10일 서울 노원구 백사마을을 찾아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 활동을 펼치고 있다.

글로벌 전기·전자 기업 지멘스의 한국법인 한국지멘스(대표이사·사장 추콩 럼)가 어려운 이웃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도왔다.

한국지멘스는 ‘더 나눔(The NANUM) 봉사단’ 50여명은 지난 10일 서울 노원구에 위치한 백사마을을 20여 가구에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 활동을 펼쳤다.

봉사단은 이날 서울연탄은행에 연탄 1만 2500장에 달하는 기부금 1000만원을 전달한 뒤 백사마을에 거주하는 기초생활수급가정·독거노인·노인부부 세대·차상위가구 등에 연탄을 직접 배달했다.

한국지멘스는 2013년부터 동일 지역에서 꾸준히 연탄 나눔 봉사 활동을 펼쳐 왔다. 올해까지 누적 기부액은 총 8000만 원으로 약 12만장이 넘는 연탄 나눔을 실천했다.

럼추콩 한국지멘스 럼추콩 대표이사·사장은 “한국지멘스 임직원들의 작은 정성과 노력이 소외된 이웃들의 겨울나기에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이웃 사랑을 꾸준히 실천해올 수 있었다. 앞으로도 나눔의 기업 문화와 지역사회에 대한 지원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 밝혔다.

올해 8년차를 맞은 한국지멘스 더 나눔 봉사단은 전 직원이 1년에 한 차례 이상 봉사 활동에 직접 참여하자는 취지로 만들어져 현재까지 임직원 1700여명이 다양한 봉사 활동에 동참했다. 그동안 서울 본사 총 33회, 지방 사무소 26회 등 총 59회에 걸쳐 사랑의 연탄 나눔, 독거 가구 방문, 배식봉사 등을 펼치며 이웃 사랑을 지속적으로 실천해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