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공사공제조합장학회, 전국 21개 지역서 ‘균형선발’
상태바
전기공사공제조합장학회, 전국 21개 지역서 ‘균형선발’
  • 윤우식 기자
  • 승인 2022.10.18 1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9회 이사회 열어 ‘18기 장학생 선발(안)’ 의결
인원 늘리고 성적기준 완화 등 선발 규정 보완

전기공사공제조합장학회(이사장 전호철, 이하 ‘조합장학회’)가 보다 많은 학생들이 장학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선발 인원을 증원하고 전국 21개 지역에서 지역균형선발을 실시한다.

조합장학회는 지난 17일 충북 진천에서 제59회 이사회를 열어 이 같은 내용이 담긴 ‘제18기 장학생 선발(안)’을 의결했다.

선발안에 따르면 내년 제18기 장학생은 일반전형 21명, 조합원전형 21명 등 총 42명을 모집한다. 지난해와 비교해 전형별로 2명씩 4명이 늘었다.

조합원 자녀에 한해 지원할 수 있는 조합원전형의 경우 전국 21개 지역에서 고른 선발을 위해 지역균형선발을 시행한다. 한국전기공사협회 21개 시‧도회를 기준으로 각 1명을 선발할 예정이다.

장학생 선발 기준에도 변화를 줬다. 평균성적 B+(백분율 환산점수 85점) 이상으로 제한했던 성적기준을 백분율 80점 이상으로 완화해 더 많은 학생들에게 지원 기회를 제공하기로 했다.

장학금은 학기당 250만원을 한도로 연간 최대 500만원까지 지원한다.

지원서는 내달 7일부터 18일까지 조합장학회 홈페이지(www.ecfcsf.or.kr)에서 온라인으로 접수한다. 조합장확회는 학업성적 50%와 가정형편 50%를 반영해 12월 중 최종 선발 결과를 발표할 계획이다.

전호철 이사장은 “어려운 상황에도 꿈을 잃지 않고 더 많은 학생들이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장학생 선발 규정을 보완했다”며 “올해도 꼭 필요한 학생에게 장학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공정하고 투명한 선발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2005년 전기공사공제조합의 출연금으로 설립된 조합장학회는 올해 17기 장학생까지 총 1361명에 33억 2000만원의 장학금을 지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