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발전, 한국판 뉴딜 이끈다…‘혁신추진단’ 출범
상태바
남동발전, 한국판 뉴딜 이끈다…‘혁신추진단’ 출범
  • 윤우식 기자
  • 승인 2020.06.18 2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가치혁신반 등 3대 혁신 분야별 실행조직 운영
지난 15일 남동발전 진주 본사에서 열린 'KOEN 혁신추진단' 발대식 모습.
지난 15일 남동발전 진주 본사에서 열린 'KOEN 혁신추진단' 발대식 모습.

한국남동발전(사장 유향열)은 한국판 뉴딜정책의 선도적 이행을 위해 ‘KOEN 혁신추진단’을 구성하고 지난 15일 진주 본사에서 발대식을 가졌다.

김학빈 기획관리본부장을 단장으로 하는 KOEN 혁신추진단은 한국판 뉴딜을 비롯한 기관의 주요 혁신과제를 중점적으로 추진하는 TF조직이다. 3대 혁신 분야별 실행조직인 △사회가치혁신반(반장 동반성장처장) △디지털혁신추진반(반장 디지털전략처장) △내부혁신추진반(반장경영관리처장)으로 꾸려졌다.

남동발전은 이날 발대식에서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디지털 혁신을 통한 경제 활성화 방안, 적극행정제도 활성화를 통한 업무 프로세스 혁신 등의 혁신과제를 신속하게 추진하기로 했다.

아울러 국민제안 시스템을 통해 국민의 의견을 반영하고 획기적인 아이디어는 혁신과제로 선정해 추진할 계획이다. 또 지역사회, 지자체, 민간기업 등과 협업을 통한 혁신 시너지로 국민이 체감하는 확실한 성과를 내겠다는 방침이다.

김학빈 남동발전 기획관리본부장은 “한국판 뉴딜정책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이끌어 갈 새로운 패러다임의 견인차 역할을 할 것”이라며 “경제적·사회적 구조에 대격변이 일어나는 만큼 선제적으로 대응해 혁신의 기회로 활용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