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公, 난방 취약계층에 에너지 바우처 1천만원 전달
상태바
석유公, 난방 취약계층에 에너지 바우처 1천만원 전달
  • 윤우식 기자
  • 승인 2020.11.11 0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홀몸 노인 등 동절기 에너지 소외이웃 50세대 지원

한국석유공사(사장 양수영)는 지난 9일 에너지 소외이웃 50세대에 1000만원 상당의 에너지 바우처를 울산 중구청을 통해 전달했다.

이번 지원은 도시가스가 공급되지 않는 지역에 거주하는 에너지 소외이웃의 난방비 부담을 줄이기 위해 지역 알뜰주유소와의 협업으로 이뤄졌다. 전달된 에너지 바우처는 울산 중구청에서 선정한 지역 소외이웃에 제공되며, 바우처를 지정 알뜰주유소에 제시하면 세대당 20만원 상당의 난방유를 공급받을 수 있다.

석유공사는 지원 대상 대부분이 홀몸 노인세대 등임을 고려해 지정 알뜰주유소에서 배달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했다.

한편 석유공사는 올해 저소득 다문화가정 생계 지원, 폐지수거 어르신들을 위한 경량리어카 지원, 하절기 에너지 취약세대 냉풍기 지원, 사회적 경제기업 제품구매 등 소외이웃 지원과 지역사회 공헌을 위해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